오사카의 한 회전초밥 식당

여행, 낯선 세상속으로/해외여행



이 사진은 수년 전 오사카를 갔을 때, 한 회전초밥 식당에서 찍은 요리사의 모습이다.

이 식당은 식당앞에 길게 늘어서 있는 현재인들의 줄을 보고 들어가 먹은 곳이었는데, 당시의 판단은 아주 현명했다.


초밥이 정~말 너무 맛있다.

지금까지 먹어보지 못한 초밥의 맛!

이 식당외에 일본에서 초밥을 맛보지는 못해서 일본의 모든 초밥이 이렇게 맛있는지, 아니면 이곳이 특별이 맛있었는지는 모르겠다.


그리고 이날 이 식당의 경험 때문에, 그 뒤 한국에서는 절대로 회전초밥은 사먹지 않고 있다.

물론, 초밥도 예전보다 현저하게 덜 먹고 있다. 

그래서 일본에서 맛본 뒤 다시는 한국에서 사먹지 않는 것이 다코야끼 이후에 회전초밥이 하나 더 늘었다.

이것들을 못 먹은지는 아주 오래되었지만, 일본을 다시 방문할 날이 언제일지는 모르겠다.ㅠㅠ


요리사의 모습을 사진에 담을 수 있었던 건 행운이다.

이 분도 많이 늙으셨겠다.

여전히 이 식당에서 일을 하고 계실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