퐁포네뜨 까페, 합정역 메세나폴리스몰

여행, 낯선 세상속으로/국내여행


'퐁포네뜨'는 약속이 있어서 합정역 메세나폴리스몰에 갔다가 발견한 까페다.

나는 약속 시간보다 조금 일찍 나와서, '다른 까페는 없나?' 근처를 둘러보았는데, 귀퉁이 작은 공간에 이렇게 멋진 카페가 있는 것이었다. 

아주 작고, 다소 불편해 보이기까지 하는 공간인데도 사람들이 이렇게 많다.

이건 반대방향에서 바라본 실내 모습!

아주 작고 소박한 공간을 까페로 멋지게 꾸민 것이 무척 마음에 든다.

나는 안쪽 깊숙히, 창가 낮은 의자에 자리를 잡았다.

이 자리가 정말 마음에 든다.

컵받침이며, 의자에 놓여있는 쿠션들은 모두 주인장이 직접 만든 것들이라고 하셨다.

귀여운 장식품들이 너무 많다.

이 귀여운 아이들도 주인장이 직접 만드신 걸까?

입구에는 작은 화분들도 놓여있고...

창가에 놓인 고양이 액자도 너무 귀엽다.

쿠키도 판다.

맛나 보이는 케잌들도...

다음에는 쿠키나 케잌을 주문해 커피와 함께 먹어야겠다.

나는 이곳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메세나폴리스몰에서 사람들을 좀더 만날 생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