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 연수동 전동밥상

밖에서 먹은 맛난요리

인천의 연수구 연수동에서 점심식사를 한 집이다.

함께 식사를 하러 간 분들이 예약을 해서 엉겹결에 가게 된 곳인데, 이 근처에서 꽤나 맛집으로 소문이 난 곳인가보다.

길을 사이에 두고 양 옆으로 식당이 두 개가 나란히 위치해 있다.

우리는 8천원짜리 점심 메뉴를 시켰는데, 가격에 비해 너무 푸짐해서 놀랐다.

버섯을 듬뿍 넣은 불고기를 위해서는 상추와 당귀잎 장아찌가 함께 나왔는데, 

불고기를 당귀잎을 넣고 상추에 싸먹으면 정말 맛잇다고 했다. 

말씀대로 정말 맛있는 맛이다.

그리고 함께 나온 반찬들이 너무 푸짐하고 맛도 있었다.

여기에 나온 반찬 외에도 달걀찜과 된장찌개가 더 있고... 밥은 개별 돌솥에 따로 나왔다.

너무 열심히 먹느냐고 밥이 나온 순간부터는 사진을 찍지 못했다.

나물들과 생선도 아주 맛나게 요리를 했다.


이 식당에서 또 한 가지 재미난 점은 벽에 붙어있는 외상과 관련한 조항!

이 여덟 가지 서류를 준비해 오면 외상도 환영한다고 한다.ㅋㅋ

요리도 잘 하시지만, 유머감각도 있는 사장님인 것 같다. 

사진이 어른어른 찍힌 게 아쉽다.



찌꺼는 항상 음식값을 지불하고 식사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