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조림을 이용한 간단한 꽁치조림

찌꺼의 부엌



마침, 마트에서 세일을 해서 꽁치통조림을 몇 개 사가지고 왔다.

평소에 통조림 생선은 잘 먹지 않지만, 세일을 즐기고 싶은 마음이 발동했다.

오늘은 그걸 가지고 꽁치조림을 하기로 하자.

먼저 통조림 안을 채우고 있던 물을 모두 따라 낸다.

통조림 안에 들어있는 꽁치 토막을 뚝배기에 담고 식용유도 조금 두른다.



거기에 양파와 마늘, 대파를 수북이 넣는다. 



고추가루도 넣고... 간장으로 간을 한다. 

생선살이 부서지지 않게 재료들을  잘 섞고 불 위에 올려, 지글지글~

가장 강한 불에 약간 끓이다가 가장 낮은 불로 낮춘다. 

양파가 잘 익어 국물이 나오면, 그 국물이 자작해질 때까지 졸인다. 



완성된 모습!

따뜻한 상태를 좀더 유지하면서 먹기 위해 뚝배기채 놓고 먹었다.

통조림 꽁치조림은 자주 먹지는 않지만, 한번씩은 아주 맛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