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재활용 아이디어

벼룩시장에서 바느질재료 구입하기

반응형


날이 맑은 토요일이면, 은근히 벼룩시장이 궁금하다.

오랜만의 벼룩시장 나들이...

사람들이 한 차례 빠져 나간 늦은 오후였다.

이 정도만 되도 한가한 느낌이다.

벼룩시장은 늦은 오후에 가는 것이 좋겠다.

사실, 이보다 좀 이른 시간에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 발을 떼기가 힘들 정도다.



사진 속 실은 이 날 산 것들이다.

큰 재봉실은 봉지에 싸여 있던 새 것이다.

실크 실들도 아주 싸게 샀다.

쪽염색한 명주를 바느질할 생각에 하늘색 실은 꼭 갖고 싶은 것이었다.

그리고 품질 좋은 구터만 재봉실도 몇 개!

모두 합해서 3,000원, 너무 싸다.^^


후크와 똑딱이는 2,000원을 주었다.

그렇지 않아도 꼭 이렇게 생긴 훅이 필요했던 터였다.

똑딱이는 필요하지 않았는데, 봉지에 함께 들어 있어서 그냥 샀다.

또 자석 똑딱이도 무두 2,000원!


벼룩시장에서는 바느질 관련 용품들을 아주 산 값에 살 기회가 종종 있다.

이날은 실을 사서 참 좋았다.

날이 좋으니, 좀더 벼룩시장을 즐겨야겠다.


반응형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23 14:30

    저는 이제사 퀼트 초급반 들어가서 핀쿠션 하나 만들어봤어요
    이런 재료들을 사러 다니시는 걸 보니 바느질 오래 하신 분인가봐요^^

    • BlogIcon 찌꺼 2015.06.23 17:03 신고

      ㅎㅎ 제가 바느질은 좀 오래 되긴 했어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23 17:05

      앗 제 블로그에 댓글 달아주신 찌꺼님이시네요 ㅎㅎ 다른 분인 줄 알았구만유 아유 민망하여라 ㅋㅋ

    • BlogIcon 찌꺼 2015.06.23 17:09 신고

      ㅎㅎ 괜찮아요~ 그나저나 봉이네님은 바느질에 완전 꽂히셨나봐요! 멋진 작품들 기대할께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23 17:12

      꽂힌 게 아니고요 꽂히고 싶은 심정이예요~ 워낙 손으로 하는건 자신이 없지만 평생 한 번은 해봐야 후회 안 할 것 같아서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