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라지 볶음 (한살림 통도라지)

찌꺼의 부엌



도라지 요리는 어려워 보이지만, 막상 해보면 아주 간단하게 준비할 수 있다. 

먼저 손질된 한살림 통도라지를 적당한 굵기와 길이로 손질한다.

이때 가장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데, 손질이 끝났다면, 요리가 거의 다 된 거나 다름없다.



굵은 소금 한 숟가락과 물을 아주 조금 넣고 손으로 박박 문질러준다.

이 과정을 통해 도라지가 소금에 살짝 절여진다.

그러면서 알싸한 쓴 맛도 좀 약해지고...

박박 소금으로 몇 차례 문지른 뒤에 바로 찬물에 헹군다. 



물기를 뺀 도리지를 식용유를 두른 냄비에 달달 볶는다.

간은 따로 하지 않아도 간이 충분히 들었다.

이렇게 요리하면, 도라지의 맛과 풍미를 잘 느낄 수 있는 도라지 요리가 완성된다.

접시에 낼 때, 통깨를 뿌린다.




'찌꺼의 부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이지 무침  (0) 2015.07.18
양배추, 느타리버섯 간장볶음  (0) 2015.07.18
아침엔 당근 샐러드  (0) 2015.07.17
도라지 볶음 (한살림 통도라지)  (0) 2015.07.17
꽈리고추조림, 맛있는 여름반찬  (0) 2015.07.15
맛난 '비트' 요리들  (0) 2015.07.13
비오는 날,부추부침개  (0) 2015.07.12
취나물, 곤드레 밥  (0) 2015.0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