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은 김치로 김치전 부치기

찌꺼의 부엌



김치가 끝을 향할 때쯤이면 나는 김치전을 부친다.

김치국물도 버리기 아깝고 김치도 쉬어서 그냥 먹기가 안좋을 때!

이렇게 두툼하게 여러 장 부쳐 냉장고에 넣어놓고 먹곤 한다. 

별달리 더 넣는 건 없다.

그저 김치와 물과 밀가루...

물 농도를 잘 조절해서 노릇노릇 구워야 쫄깃하다.


'찌꺼의 부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엄마의 한상  (0) 2014.05.21
한살림의 맛있는 빵들  (0) 2014.05.19
위장이 많이 아플 때!  (0) 2014.05.05
남은 김치로 김치전 부치기  (0) 2014.05.05
마늘 스파게티  (0) 2014.05.05
맵지 않은 백김치로 만두 만들기  (0) 2014.04.30
깻잎 계란말이 만들기  (4) 2014.04.30
프랑스 요리 한상  (0) 2014.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