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츄럴한 자연소재로 집안 꾸미기

문득, 멈춰 서서

​고운 빛으로 마른 이 장미꽃은 한 친구의 집에서 본 것이다.

예술가인 친구는 그녀의 직업답게 실내를 너무 아름답고 개성있게 꾸며 놓았다.

그 중에서 가장 내 눈길을 끈 것은 자연소재를 이용해 인테리어 장식품들이었다.

마른 장미꽃은 물론, 나뭇가지, 솔방울 등 매우 다양한 자연소재를 이용했는데, 나는 흉내낼 수 없는 내공이 느껴졌다.

​이건 텔리비전 앞에 놓은 나뭇가지!

이렇게 과감한 인테리어 장식을 할 생각을 어떻게 한 것일까?

나는 이 나뭇가지가 친구의 여러 작품들 중 가장 마음에 들었다.

아마 내가 이런 식으로 나뭇가지를 놓았다면, 사람들은 엄청 구질구질한 모습이라고 핀잔을 주었을 것이다.

전등 위에는 솔방울도 하나 올려 놓았다.​

​그리고 그저 맥주병과 같은 빈병에 꽃을 꽃아 놓았는데, 이것도 너무 아름답다.

꽃병은 친구가 직접 수를 놓은 천을 깔았다.

자수와 꽃병이 너무 잘 어울린다.

​멋지다고 칭찬하는 내게 친구는 선물로 그녀가 주워온 솔방울들을 선물로 주었다.

나는 이 솔방울들을 어떻게 할까? 생각하다가 지난 가을 관악산 산자라에서 주워온 참나무 잎들 곁에 놓았다.

아무리 봐도 내 자연소재를 이용한 인테리어는 너무 촌스럽다.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