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 시나몬빵

문득, 멈춰 서서

​며칠전 이케아에 갔다가 시나몬빵을 한통 사갖고 왔다.

이케아비스트로에서는 잘 구운 시나몬빵을 6개에 5,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6개에 5천원이라면, 하나에 1천원에도 못미치는 싼 가격이다.

하늘풀님과 나는 처음을 맛보는 것이었다.

이번에 먹어보고 맛없으면 다시 안 먹는 걸로 하자고 약속을 하고 덜렁덜렁 들고 왔다.

이 시나몬빵은 이케아푸드마켓에서 굽지않은 냉동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고 하는데, 그걸 사다가 집에서 직접 구워서 먹어도 좋을 것 같다.

그러나 우리는 잘 구워진 걸로 선책을 했다.

집으로 돌아와 커피와 먹었다.

어떤 분은 다시 데워서 홍차와 먹으니, 엄청 맛있었다고 하는데...

우리는 굽지 않고 식은 상태 그대로 진하게 뽑은 커피와 먹었다.

그렇게 먹어도 엄청 맛있었다~

하늘풀님과 이케아 시나몬빵을 먹으면서 '다음에도 또 사먹자!' 했다.

이케아에 가서 살 것이 조금씩 늘어가고 있다.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