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로쓰가옥, 군산 일본식 주택

여행, 낯선 세상속으로/국내여행

​이국적인 이 건물은 군산시 신흥동에 있는 '히로쓰가옥'이라고 불리는 일본식 주택이다.

일제시대에 건설된 것으로 아직까지 원형 그대로 보존이 너무 잘되어 있는 가옥이다.

​안에는 들어갈 수 없지만, 뜰과 집둘레를 돌아볼 수 있도록 개방을 해 놓았다.

창문 안을 들여다 보니, 전형적인 일본식 실내 모습이다.

우리나라의 한옥과는 너무나 구별되는 실내풍경에 나는 놀랐다.

일본식 주택을 실제로 본 것은 처음이다. 

​집앞에 붙어있는 설명에 의하면, 히로쓰가옥은 일제시대 군산에서 소규모 농장을 운영하며, 부협의회 회원을 지냔 일본인이 건립한 일본식 2층 목조가옥이다.

ㄱ자 모양으로 두 채의 건물이 붙어 있고, 두 건물 사이에 꾸며 놓은 일본식 정원에는 큼직한 석등도 있단다.

그런데 석등은 어디에 있는 걸까?

정원에서 석탑을 보긴 했는데... 그것이 석등인가?

나는 이 구조가 정확하게 이해가 가지는 않는다.ㅠㅠ

​히로쓰가옥은 1층에는 온돌방, 부엌, 식당, 화장실 등이 있고 2층에는 일본식 다다미방이 있어 일제강점기 일본인 지주의 생활양식을 엿볼수 있다고 한다.

이곳은 영화 '장군의 아들'과 '타짜'의 촬영장으로도 유명한 곳이다. 

​낡은 방범창이 얼마나 오래된 건물인지 실감을 시켜주었다.

​정원에 있는 나무들도 이 가옥의 오랜 역사를 드러내고 있었다.

삼나무를 닮은 이 나무는 아마도 일제시대에도 존재했을 것 같은 인상이다. 

​나이 많은 나무들로 가득찬 정원이 너무 아름답다.

​2층 집 지붕을 훌쩍 뛰어넘은 키큰 모과나무!

이 나무도 히로쓰가옥 정원에서 본 것이다. 

히로쓰가옥의 정원은 정말 아름다웠다.

너무나 우리와 다른 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