낡은 면 메리아스를 이용한 재밌는 만들기

찌꺼의 바느질방



이런 면 메리아스는 1, 2년 입으면 후줄해져 입기가 안좋다.

그러나 무늬가 예쁘면 버리기도 아깝다.

나는 이럴 때는 이 옷들을 가지고 바느질을 한다.

위의 옷은 이번에 옷장 정리를 하면서 챙겨놓은 거다.

뭔가 만들어볼 요량으로 잘 챙겨놓았다.

이것들은 식탁의자 방석!

스누피가 앞 뒤로 그려진 낡은 셔츠를 앞뒤판 모두 이용했다.

머신으로 프리모션으로 바느질을 하니, 톳톳하다.



'찌꺼의 바느질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머리고무줄' 만들기  (2) 2014.06.12
밸리 힙스카프 만들기  (2) 2014.06.07
포도껍질 천연염색  (0) 2014.05.28
낡은 면 메리아스를 이용한 재밌는 만들기  (4) 2014.05.23
샘플러로 퀼트이불 만들기  (2) 2014.05.13
생쪽염색  (0) 2014.05.07
내가 만든 다양한 핸드폰 주머니들  (0) 2014.04.25
원단 정련하기  (0) 2014.0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