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버 매직 티 완드(프리미어스 티, Perimer’s Tea) 맛후기

유익한 정보

​이것은 '실버 매직 티 완드'라는 이름의 차세트이다.

8개가 들어있는 한 상자에는 얼그레이나 잉글리리쉬 브랙퍼스트, 카모마일 등의 향이 첨가된 형태의 차들이 들어있다.

인도의 유명한 차회사인 '프리미어스 티'(Perimer’s Tea)를 수입한 것이라고 한다. 

​'완드'(Wand)라는 이름답게 작은 상자 안에는 알루미늄호일로 만든 '마술지팡이' 형태에 차가 들어있다.

이 '실버 매직 티 완드'의 강점이 바로 여기에 있다.

이 차 세트는 동생으로부터 선물받은 것이다.

동생도 선물로 받았는데, 마술지팡이 속에 담아 우리기 편리하게 만든 차를 마시다가 내 생각이 나서 들고 왔노라고 몇 개 먹고 남은 것을 내게 주었다.

​동생 말대로 알루미늄 형태의 걸름망 안에 들어 있어서 차를 우리기가 너무 편리하고 좋다. 

촘촘하고 가늘게 난 구멍 덕에 차 찌꺼기가 전혀 빠지지 않으면서도 차가 잘 우려졌다.

사람들은 몇 번 우려도 좋다고 하지만, 사실 딱 한 번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양이다.

​나는 '잉글리쉬 브랙퍼스트'를 먼저 맛보았다.

그러나 아쉽게도 편리함에 비해 차맛은 평범하다.

그렇다면, 티완드 하나에 거의 2,000원 가량 하는 가격은 맛에 비해 너무 비싼 것 같다.

​하늘풀님은 '얼그레이'를 마셨다.

'얼그레이는 어떨까?'

나는 한 모금 옆에서 맛을 보았다.

얼그레이도 맛있지는 않다.

대중적이면서도 값이 싼 영국의 '트와이닝'(Twing) 차와 비교하면, '프리미어스 차'가 더 맛이 없다.

나는 알루미늄 호일을 벗겨 안의 내용물도 살펴보았다.

다행히 차 잎은 좋아보인다.

'실버 매직 티 완드'는 선물로는 좋아 보인다.

또 많은 사람들이 모였을 때, '티 완드'에 감탄하면서 마시기에도 즐겁기는 하겠다.

그렇더래도 값이 너무 비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