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마스터도구

청지(데님) 앞치마 만들기

바느질 이야기

이 앞치마는 데님(청지) 천을 가지고 만든 것이다.

​이것은 핀터레스트에서 본 도안을 가지고 만들었다.

이 패턴엔 아이들을 위한 앞치마 패턴이라고 써 있지만, 어른을 위한 크기도 이와 비슷하다.

인치로 표시되어 있는 것을 무시하고 내 체형에 맞게 재단을 했다.

내가 재단한 크기는 센티미터로 고쳐 사진에 표시해 놓았다.

표시된 숫자는 시접을 포함하지 않은 값이다.

​약간 회색빛이 도는 얇은 청지를 앞치마 감으로 선택했다.

가장 몸판을 재단한다.

​그러고 나서 50X5Cm크기의 끈을 겹으로 만들기 위해, 50X10Cm로 두 장을 마름질했다.

재료준비는 이것이 끝이다.

​이제 본격적으로 바느질을 해보자!

앞치마의 곡선 부분은  0.7Cm 시접을 접어 시집핀을 꽂는다.

​끈은 반을 접어 1Cm 시접을 두고 바느질해서 뒤집는다.

뒤집어서 다리미로 잘 펴준다. 

​곡선부분은 시접을 너무 넓게 두지 않아야 예쁘게 곡선이 나온다.

​앞치마단은 넉넉하게 1.5Cm 시접을 접었다.

2Cm를 주어도 좋다.

치마단은 조금 넉넉하게 시접을 두어야 입을 때 뒤집히는 걸 막을 수 있다.

참고로 앞치마의 옆, 직선은 1Cm 시접을 두었다. 

​끈도 연결한다.

​완성된 앞치마의 앞모습!

​이건 뒷모습!

위 사진을 잘 보면 알겠지만, 어깨끈을 붙일 때는 앞부분에는 사선으로 붙여야 맵시 있는 디자인이 된다.

끈의 폭을 좁게 디자인할 때는 상관없다.

이 앞치마는 단추나 별도의 끈 없이 입고 벗기 편하다.

만들기도 어렵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