텀블러 사용으로 환경컵 할인받기

유익한 정보

​어제는 하늘풀님과 커피전문점에서 약속이 있었다.

우리는 처음으로 동생한테 선물로 받은 텀블러를 가지고 약속장소로 갔다.

이 텀블러들은 밀폐가 되지 않는 것으로, 카페에서 쓰면 딱 좋을 용도로 제작된 것이다.

게다가 어떤 음료라도 담을 수 있을 만큼 시원하게 큰 사이즈의 텀블러들이다.

우리는 카페에서 일회용 컵을 무분별하게 줄 때도 그런 용기를 쓰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사람들이었다.

그런데 요즘 카페에서는 일회용기 사용이 금지되어 굳이 꼭 텀블러를 지참하지 않아도 되지만, 텀블러를 가지고 다니는 습관을 들이기 위해서라도 텀블러를 챙겨서 가기로 했다. 

더욱이 요즘 간염이 유행하고 있다는데, 자기 컵을 가지고 다니면 훨씬 위생적인 생활을 할 수 있겠다는 생각도 텀블러를 챙긴 이유였다.

그런데 계산을 마치자, 카페 직원의 말이 텀블러를 사용해서 할인을 해준다는 것이다.

나는 그런 기대는 전혀 하지 않고 텀블러를 지참한 것인데, 뜻밖의 할인혜택을 받으니 마음이 더 뿌듯했다.

내가 주문한 '아메리카노'는 할인쿠폰으로 구매해, 이미 600원을 할인 받아서 텀블러 할인을 따로 받지는 못했다.

그러나 하늘풀님이 선택한 '캐모마일'은 400원의 환경컵 할인을 받았다.

우리는 이날 총 1,000원이나 되는 금액을 절약한 것이다.

텀블러를 사용하면, 약 10% 정도의 금액을 할인해 주는 모양이다.

꼭 돈을 절약하지 않더라도 환경을 위해 노력할 수 있는데, 이런 환경실천으로 돈까지 절약할 수 있다고 하니 더 애써야겠다는 마음이 들었다.

외출할 때는 텀블러를 꼭 챙겨서 나가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