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마스터도구

어느 정기검진

질병과 함께 살기


2009년 12월 10일> 

병원에 왔다.

오늘은 흉부엑스레이를 찍고

복부초음파와 채혈을 했다.

그리고 뼈스캔을 위해 방사성 주사도 맞았다.

뼈 촬영을 위해서는 세 시간을 기다려야 한다.

 

금식을 하고 온 터라,

좀 전, 11시에는 늦은 아침 식사를 했고

지금은 좀 서성이고 있다.

 

촬영이 끝나면, 비빔냉면을 사먹을 거다.

'질병과 함께 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몸이 원하는 밥, 조식  (0) 2014.06.12
암 재발은 너무 무서워  (0) 2014.05.31
항암 4년 반, 병원에서  (0) 2014.05.30
어느 정기검진  (0) 2014.05.29
김점선의 '바보들은 이렇게 묻는다'  (0) 2014.05.25
옥소치료 후, 병원을 다녀와서  (0) 2014.05.25
옥소치료 후기  (0) 2014.05.25
옥소치료를 앞두고  (2) 2014.0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