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맛집 탐험담

밖에서 먹은 맛난요리



경주에 가면, 꼭 먹어봐야 한다고 사람들이 입을 모은 곳 중 하나인 교촌마을에 교리김밥집을 찾아갔다.

김밥이 맛있어야 얼마나 맛일을까만은 이렇게 긴 줄을 보니, 나도 줄을 안 설 수가 없다.

무작정 줄부터 섰다.  

줄이 얼마나 천천히 줄던지... 

특유의 아줌마 모드로 돌아가, 어느새 바로 뒤에 서계시던 스님과 대화를 시작한 나!

경주에 사신다는 그분께 경주에서 꼭 먹어봐야 할 것은 어떤 것이 있는지 정보도 구하고...

이런저런 재미난 이야기를 듣는 사이, 내 차례가 되었다.


그런데...! 


김밥이 매진이란다!ㅠㅠ


이렇게 바로 내 앞에서 매진이 발생하는 일은 태어나서 처음 경험하는 터라, 완전 맨붕에 빠졌다.

그래도 정신을 차리고 인증샷은 찍어야 한다...


마침, 안면을 튼 스님의 제안!

일행은 경주 명동으로 쫄면을 드시러 가실 거란다.

괜찮으면, 당신들 차를 타고 함께 가자고!

역시 불행이 있어, 행운이 빛이 난다.



그분들 덕분에 경주 지역주민들만 안다는 명동 쫄면을 맛보러 갔다.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이곳은 스님 말씀과 달리, 맛집으로 유~명한 곳이었다.)

가게안에 사람들로 가득하다.



이 집은 몇 안되는 쫄면 메뉴만 있었다. 

하늘풀님은 육수에 만 '유부쫄면'을, 나는 '비빔쫄면'을 시켰다.

면이 너무 맛있다. 이 식당만의 특별한 면이 분명해 보이는 그런 면발이다. 

 


아래는 비빔면의 속모습!

아주 맛나다. 

경주를 가면, 명동에서 쫄면을 꼭 맛보길 권한다. 물론, 황남빵도 꼭 먹어야 한다.

쫄면집 근처에 유명한 '황남빵'집이 있어, 우리는 식사를 하고 황남빵을 살 수 있는 행운도 누렸다.

모두 스님이 가르쳐주신 정보 덕분이었다.^^

교리김밥은 다음 기회에....ㅠㅠ



* 경주 '황남빵' 체험담은 아래 포스트에서... 

경주에 가면 황남빵을 맛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