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브르타뉴 간식, 구웬 아만

밖에서 먹은 맛난요리



브르타뉴에는 정말 특색있으면서도 맛있는 것들이 너무 많다.

브르타뉴에서 새롭게 맛본 것 들 중 하나가 '구웬 아만'이라고 부르는 빵인데, 브르타뉴어로 '버터빵'이란 뜻이다.

말 그대로 버터가 많이 들어간 빵이란 뜻일 게다.


이 빵은 아주 달콤하고 고소한 맛으로 따뜻하게 덥혀서 먹으면 더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위 사진은 '디낭'의 한 상점에서 찍은 것이다.

이날 나는 작은 것을 하나 사 먹었는데, 작은 것은 2유로, 옆에 큰 것은 7유로에 팔고 있었다.

처음 맛 본 이 빵이 너~무 맛있어, 엄청 감동하고

이후는 자신감을 가지고 여러 차례 구웬 아만을 사서 먹었다.

그러나 항상 작은 것만 먹었고, 큰 것은 한번도 사지 못했다.

건강상 버터나 설탕, 흰밀가루를 절대적으로 피해야 하는 상황에서 큰 구웬 아만을 사먹을 엄두는 한번도 내지 못하고, 아주 가끔 작은 걸 하나씩 사먹곤 했다.ㅠㅠ


구웬 아만 사진을 보니, 다시금 군침이 돈다.

우~웅, 너무 먹고 싶다.


아래는 구웬 아만에 얼마나 버터가 많이 들어가는지를 유머있게 표현한 식탁메트!

기념품 가게에서 브르타뉴의 문화를 표현하는 상품들 중 하나다.

<구웬 아만의 요리법>이라고 쓴 밑에, 좌로부터 버터, 설탕, 밀가루, 달걀이 그려져 있다.

웃음을 불러일으키는 재밌는 그림이다. 


저 그림을 보면 구웬 아만을 절대로 먹어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지만, 한번 맛을 보면, 이걸 봐도 포기하기가 너무 힘들다.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