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솜 한정식, 뉴코아 푸드코트

밖에서 먹은 맛난요리

자주 가는 범계 뉴코아 아울렛 지하 푸드코드에는 <다솜 한정식> 코너가 있다.

하늘풀님은 평소와 다른 것을 먹고 싶었던 모양이다.

늘 비빔밥이나 국수요리를 고르던 그녀가 왠일로 고등어구이를 먹겠단다.

고등어 구이는 <다솜 한정식> 코너에 있는 메뉴인데, 한번도 주문하지 않았던 것이다.

우와~ 고등어 한 마리가 통째로 구워 나온다.

고등어가 바삭하게 잘 구워졌다.

안타까운 건 혼자서 한 끼 식사로 고등어 한 마리를 다 먹기에는 너무 많아 보이는데...

생선을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좋으려나?

내게는 너무 많은 양이다.

생선을 좋아하는 하늘풀님은, 물론 이걸 모두 다 먹기는 했다.  

하늘풀님의 메뉴선택에 고무된 나도 평소에는 이곳에서 한번도 맛보지 않은 것을 먹기로 했다.

나 역시 하늘풀님과 함께 <다솜 한정식> 코너의 요리를 골랐는데, 그건 바로 '부대찌개'였다.

물론, 나도 건강상의 이유로 부대찌개같은 음식은 좀 피해야 하는 처지이기는 하다.

그러나 오늘은 부대찌개를 먹고 싶다.

약간 매콤하면서도 시원한 국물이 너무 맛있었다. 

시원한 국물맛은 콩나물이 들어가서 가능한 것 같다.

부대찌개에는 콩나물, 라면, 당면, 소시지, 김치, 떡 등이 들어 있는데,

이렇게 큰 냄비가 놀랍게도 1인분이다.

나 역시도 이걸 모두 다~ 먹었다.

정말 많은 양인데, 싹싹 긁어서 다 먹게 될만큼 맛이 좋다.

함께 나온 반찬들도 맛있는데, 찌개가 너무 양이 많아서 반찬은 다 먹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