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마스터도구

린넨 앞치마 만들기, 린넨 원피스리폼

바느질 이야기

​이 원피스형 린넨 앞치마는 원피스를 이용해서 만든 것이다.

귀여운 린넨 원피스였지만, 품이 너무 작아진 데다가 치마길이도 짧아 더는 못입게 되었다.

나는 이것을 이용해 앞치마를 만들기로 했다. 

​원래도 나시에 목은 라운드 모양의 원피스였지만, 앞치마로 리폼을 하면서 목도 더 파고 어깨도 더 많이 파서 공그르기로 바느질했다. 

​짤막한 치마길이를 최대한 늘리기 위해, 치마단을 뜯고 그 아래 면레이스를 빙 둘러 박았다.

게다가 플레어스타일로 펄럭이는 치마폭을 좁히기 위해 많이 잘라냈다.  

이렇게 하니, 앞치마로서 훨씬 폼이 난다.

​위 사진은 뒷모습이다.

등에 달려 있는 긴 지퍼를 떼어내고 리본을 달았다.

​리본은 목둘레와 어깨를 늘릴 때 베어낸 천을 이용했다.

​펼쳐놓은 앞치마의 모습이다.

​이건 착용한 앞모습!

치마단을 늘리고 레이스까지 다니, 매우 적당한 앞치마 길이가 되었다.

그런데 원피스형으로 뒤까지 빙둘러 막혀서 이 앞치마는 여름에는 더워서 못입는다.

요즘같은 봄가을에 딱 어울리는 앞치마다.

앞치마로 변신한 모습이 완벽해서 애초 모습이 어땠는지 생각이 안날 정도다.

린넨은 앞치마로 너무 잘 어울려, 못입게 된 린넨옷이 있다면, 앞치마로 리폼해서 쓰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