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랑발(Lamballe)의 여름 밤축제, '진수성찬'(Les Regalades)

여행, 낯선 세상속으로/브르타뉴
반응형



렌 근처에 있는 도시, 랑발(Lamballe)을 놀러 간 날은 마침 한 여름이었다.

그런데 시내 한복판에 있는 '시장 광장'(la Place du Marche)에 테이블을 놓고 있는 것이 아닌가?

어느 정도 정리가 끝난 뒤에는 마련된 공연 무대에서는 가수들이 연주를 서로 맞추며, 공연준비를 하고 있었다.

또 이렇게 차려진 테이블 둘레, 광장 가장자리로는 바베큐를 구울 준비로 조금씩 분주해지고 있었다.

나는 처음 보는 광경에 좀 놀랐다.



그리고 돌아와 자료를 살펴보니, 랑발에서는 여름마다 밤축제를 벌이는데, '진수성찬'(Les Regalades)이라는 제목으로 매해 7월 중순부터 8월말까지 목요일 밤마다 여섯 차례 열린다고 한다.

브르타뉴 지역은 여름에는 밤축제를 벌인다. 

켈트 미속 음악이 연주되고, 춤을 추고...

그러나 이런 식의 축제는 랑발이 유일하다.

대부분의 경우는 간단한 간식 거리나 음료를 팔 뿐이다.

또 여느 평범한 공연장과 비슷하게 의자에 앉아서 무대에서 펼쳐지는 공연을 관람하는 형태다.

 

축제일이 되면 랑발 '시장 광장'은 엄청난 규모의 식당으로 변하고 주민들이 나와 광장 둘레에 준비된 레스토랑 음식을 먹으며 공연을 즐긴다고 한다.

작은 도시에 이렇게 큰 규모인 것으로 봐서, 주민들이 거의 다 나와 축제를 즐기는 모양이다.


나는 다음 여행지로 향해야 해서 랑발의 진수성찬 축제는 보지 못했다.

아쉽게도 어둑어둑 해가 기울 무렵, 랑발을 떠날 수밖에 없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