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레를 보셨나요?

유익한 정보
반응형

​여행길에 잠시 들른 한 상점에서 본 물레이다.

이건 확실히 옛날에 조상님들이 썼던 물레가 확실해 보인다.

물레는 실을 잣는 기계로 이 틀을 이용해 양모나 목화에서 실을 뽑았을 것이다. 

​물론, 나는 정확하게 어떤 방법으로 물레를 이용해 실을 만드는지는 모른다.ㅠㅠ

​그저 너무 반가운 마음에 여러 각도에서 물레의 구조를 사진에 담았다.

그림이나 사진으로만 보아왔던 물레를 직접 본 것이 너무 반가웠다.

그런데 이 물레 어디에 바늘이 있어서 '잠자는 숲속의 공주'는 물레질을 하다가 바늘에 찔렸던 걸까?

아무리 봐도 잘 모르겠다.

실을 감는 틀이 날카로워 보이기는 하지만, 찔려서 피가 날 정도인 줄은 잘 모르겠다.

물레도 반갑지만, 물레에 놓여있는 나무로 만든 투박한 실패도 무척 정감있어 보인다.

그저 작은 나무판을 잘라 만든 소박한 실패이다.

서민들의 물건임을 한눈에도 알 것 같다.

이건 베틀에서 옷감을 짤 때는 쓰는 북이 분명해 보인다.

아마 그 옆에 있는 것도 베틀에서 직조할 때 쓰는 물건인 듯 하다.

잘 모르지만, 이런 물건을 책에서 사진을 통해 본 것도 같다.

모두 실을 잣거나 옷감을 짤 때, 사용되었던 물건들이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