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탁의자 방석 만들기

찌꺼의 바느질방

​이 사진은 며칠동안 만든 식탁의자 방석을 찍은 것이다.

사진속 방석들과 같은 디자인으로 4개를 만들어 식탁의자에 걸었다.

방석을 놓고 식탁의자를 사용하면, 오랫동안 깨끗하게 의자를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는 조금 튼튼하고 두꺼운 천으로 겨울에 쓰기 좋은 방석을 만들었다. 

​이 사진은 퀼팅까지 마무리를 짓고 마무리로 바이어스를 두르는 단계를 찍은 것이다.

원하는 천과 퀼팅솜, 뒷감을 차곡차곡놓고 간단하게 머신으로 퀼팅을 마친 뒤였다.

​이번 방석은 튼튼하게 만드는 것이 컨셉트였다.

그래서 뒷감도 데님을 댔다.

그랬더니 바이어스를 손바느질로 마무리지으려니 손목이 너무 아프다.ㅠㅠ

나는 이번 작업의 바이어스 마무리를 재봉틀로 하기로 했다.

바이어스를 머신으로 박은뒤 뒤에서 잘 꺾는다.

시침핀을 일정한 간격으로 잘 꽂아 틀을 잡고 워킹풋 노루발로 박아주면 된다.

나는 퀼트로 무언가를 만들 때, 깔끔하게  하기 힘들어 바이어스 마무리는 핸드로 주로 한다. 

그러나 이렇게 손바느질하기가 힘들때는 역시 기계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이제 식탁의자에서 도망가지 못하도록 끈을 달 차례다.

이왕이면, 끈도 바이어스와 같은 색깔로 하는 것이 낫다.

끈은 손으로 뚜벅뚜벅 달아준다.

뚜벅뚜벅 바느질 해도 8개나 되니, 시간이 제법 걸린다.ㅠㅠ

​끈까지 잘 달아 의자에 묶었다면, 완성이다. 

의자에 묶인 모습!

아직 날씨가 쌀쌀하니, 이 방석들을 깔아놔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