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크림 세일, 가격 차이는 왜 날까?

문득, 멈춰 서서

​이건 며칠 전에 들른 대형수퍼에서 본 '빠삐코' 사진이다.

수북하게 아이스크림이 담겸 있었는데, 가격이 너무 싸다.

​아이스크림을 500원에 판다는 안내판이 큼지막하게 달려있다.

나는 우리 동네 소매점에서 1개에 1,000원 하는 빠삐코를 자주 사먹고 있던 터였다.

1개에 500원이라는 말에 그 동안 1,000원에 사먹은 것이 너무 아깝게 생각되었다.

​나는 이곳에서 빠삐코를 10개나 사갖고 돌아왔다.

냉동실에 넣어 놓고 하나씩 먹을 생각이었다.

그렇다면, 50%를 절약하는 것이다.ㅋㅋ

아이스크림을 엄청 싼 가격에 산 것이 너무 만족스러웠다.

그런데 며칠 뒤...

우리 동네 수퍼마켓에 갔더니!

아이스크림 10개를 단 돈 3,500원에 판단다.@@ ​

물론, 이 메뉴에는 '빠삐코'도 있다.ㅠㅠ

5,00원에 산 것도 너무 싸다고 좋아했는데, 350원이라니?

믿을 수 없는 가격이다.

한 개에 1,000원이기도 하고 500원이기도 하고 350원이기도 한, 아이스크림 가격은 어떻게 책정되는 것일까?

이날은 너무 충격에 빠져, 아이스크림을 또 살 생각을 못했다.

내일은 이 수퍼마켓에서 '브라보콘'이라도 사갖고 와야 할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