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자유공원의 지석묘(고인돌)

안양에서 살기

나는 이 고인돌들을 꼭 보고 싶었다.

안양에 오래 살았지만, 오늘에서야 자유공원에 있다는 5구의 고인돌을 보러 갔다.


이것들은 청동기시대의 무덤이라고 한다.

대표적인 남방식의 형태로, 한강 이남지역에는 주로 남방식이 존재한다고 한다. 


남방식은 시체는 땅속에 매장을 하고 그 위에 작은 돌들로 받침돌을 놓고, 큰 덮개돌을 올리는 식이다.

이 고인돌들은 원래부터 이곳에 있었던 것은 아니고, 평촌동과 신촌동, 귀인동 등지에 있었던 것을 평촌 택지개발을 할 때, 이곳으로 옮겨 놓은 것이라고 한다. 

원래 자리에 있더라면 좋겠지만, 이렇게라도 보존해 놓아 정말 다행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