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밥떡, 맛있는 팥고물떡

밖에서 먹은 맛난요리

​팥고물이 잔뜩 붙어 있는 이 떡은 경주에서 유명한 '경주밥떡'이라는 것이다.

전통 떡으로, 밥을 찧어서 만든 것이라고 한다. 

지금은 다 사라졌지만, 경주에서 이 밥떡을 하는 곳이 딱 한 집이 있단다.

나는 이 떡을 처음 먹어본다.

경주밥떡은 넙적한 편으로 만들어졌고 그 위에 통팥으로 된 팥고물이 수북하게 붙어 있다.

먹기 위해서는 손가락 크기로 잘라야 한다.

그럼, 맛은 어떨까?

찹쌀로 만든 떡이 너무 부드럽고 사근사근하다.

순수한 찹쌀이 아닌 것 같기도 하다. 잘 모르겠다.@@

보통 찹쌀 떡의 질기고 떱떱한 느낌이 전혀 없는 부드러운 맛이다.

사실, 찹쌀떡에 팥고물의 조합이라면 '고사떡'이라고 불리는 것을 수없이 맛보았지만, 그 떡과는 전혀 다른 부드운 식감이다.

게다가 통팥 고물도 식감이 너무 좋다.

떡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 나조차도 좋아할 만한 맛이다. 

맛있는 경주밥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