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린내 나지 않게 계란지단 부치는 방법

찌꺼의 부엌

 

계란지단을 부칠 때는 항상 소금만 약간 넣고 부쳤다.

그러나 간혹 달걀의 비린내가 나는 것이 항상 거슬렸다.

그러다가 한번은 파를 쫑쫑 썰어넣고 지단을 부치니....

너무 좋다!

계란의 비린내뿐만 아니라 파 향기가 향긋하게 풍겨 더욱 풍미있는 맛이다.

특히, 김밥용으로 부치는 계란지단에 너무 잘 어울린다.

김밥이 훨씬 맛있는 맛이다. 

만드는 방법은 너무 간단하다.

계란을 그릇에 풀고...

파를 쫑쫑 작은 크기로 썰어서 넣는다.

양은 너무 많을 필요는 없다.

계란 두 알에 사진과 비슷한 양을 넣으면 된다.

후리이팬에 파와 잘 섞은 계란을 붓고 구으면 된다.

짜잔~

김밥에 넣을 요량으로 부친 계란지단이다.

계란지단에 파만 첨가했을 뿐인데, 평소보다 훨씬 풍미있는 김밥을 맛 볼 수 있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