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르타뉴를 대표하는 이미지, 몇 장

여행, 낯선 세상속으로/브르타뉴

프랑스 브르타뉴에 있으면서 글을 쓰기 위해 그곳에서 많은 자료들을 검토해야 했다.

그러면서 수집한 그림과 사진들 속에는 브르타뉴의 특색있는 모습들이 너무 많다.


아래 그림은 브르타뉴의 거의 모든 집들의 지붕으로 쓰이고 있는 아르두와즈 돌편지붕을 만드는 전통적인 방법을 소개한 그림!

한 아이들 책에서 캡쳐한 것이다.

요즘은 모두 기계로 편을 쪼갠다고 한다.

옛날에는 이렇게 양발 사이에 끼고 정으로 쪼아 쪼갰다.

보기만 해도 얼마나 힘든 작업이었을지 상상이 간다.



아래 그림은 돼지를 잡기 위해 온 가족이 힘을 모아 애쓰는 그림!

이건 브르타뉴의 옛날 모습을 소개한 한 전시회에서 본 그림이다.

브르타뉴는 예로부터 농사와 목축에 의지해 살았던 고장이다.

여성들의 머리에 달린 레이스들이 바람에 날리는 모습도 볼 수 있다.

일상적으로 바람이 부는 곳이란 것도 짐작하게 한다.

 


아래 그림도 같은 전시회에서 본 것이다.

바람부는 들판에 서있는 브르타뉴 전통의상을 입은 여인들을 표현한 옛날 그림으로 바람의 고장 브르타뉴를 잘 표현하고 있다.


특히, 이 두 여성은 브르타뉴의 특색있는 머리 장식을 하고 화려하게 수놓은 자수 의상을 입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