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럴 수 있는 거야??!

재밌는 어린이 책

페터 쉐소우 글, 그림/한미희 옮김, 이럴 수 있는 거야??! (비룡소)

독일아동문학상을 수상한 페터 쉐소우의 '이럴 수가 있는 거야??!'라는 그림책은 죽음과 추모에 관한 그림책이다.​

​사랑으로 키우던 엘비스라는 새의 죽음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소녀를 위해 친구들은 엘비스의 장례식을 열어주고 무덤도 만들어 준다. 

​향과 촛불, 꽃, 성경책까지 준비해 치뤄진 장례식을 통해, 소녀는 사랑하는 엘비스와 잘 이별할 수 있었을 것이다.

'이럴 수있는 거야?!!"는 어린이들에게 삶은 죽음으로 이어지고, 장례식과 매장을 통해 죽은자를 추도하는 인간의 문화를 교육시킬 수 있는 책이다. 

아이들은 이 책을 통해, 죽음에 대한 생각과 그 애도 방식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실제로 죽음을 테마로 다루는 어린이 책은 많이 보았지만, 장례식과 매장과 같은 죽은자와 이별하고 그를 추모하는 문화를 소개한 책은 나는 이것이 처음이었다.

자녀들에게 한번쯤 이 책을 읽히면 좋겠다.  


'재밌는 어린이 책'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민과 마법의 색깔  (0) 2016.07.03
소피의 달빛 담요  (0) 2016.07.03
어머니의 감자밭  (0) 2016.06.29
이럴 수 있는 거야??!  (0) 2016.06.28
누가 내 머리에 똥 쌌어?  (0) 2016.06.27
무지개물고기  (0) 2016.06.26
별이 된 큰 곰  (0) 2016.06.23
검피아저씨의 뱃놀이  (0) 2016.0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