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름잎

풀, 꽃, 나무 이야기
반응형

이 사진은 우리 동네 공원의 잔디밭에서 본 꽃을 찍은 것이다.

질경이가 무리를 지어 피어있는 곳 주변으로 작고 귀여운 보랏빛 꽃들이 피어있었다.

너무 귀엽다.

이 꽃을 보려면, 다리를 쪼그린 채 몸을 한껏 낮춰야 제대로 볼 수 있다.

나는 이 꽃의 이름이 궁금해서 함께 산책을 하고 있던 친구에게 물었다.

친구는 '주름잎'이라고 풀의 이름을 알려 주었다.

그리고 현삼과의 한해살이 꽃이라는 것과 건조한 곳에서 서식하지 못한다는 사실도 알려주었다.

주름잎은 작은 가지를 뻣어나가면서 총총 꽃을 피우고 있었다.

볕이 잘 드는 곳에 바닥에 딱 붙어서 넓게 자라는 주름잎의 꽃들이 마치 꽃양탄자 같다.

 

반응형

'풀, 꽃, 나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스타 데이지(Shasta Daisy), 프랑스 들국화를 닮은 꽃  (0) 2021.06.19
산팽나무의 아름다운 하얀꽃  (0) 2021.06.14
물칭개나물  (0) 2021.05.27
주름잎  (0) 2021.05.07
갓꽃  (0) 2021.04.13
조팝나무  (0) 2021.04.11
보라유채  (0) 2021.04.04
털별꽃아재비, 작고 귀여운 들꽃  (0) 2021.01.03